Jo on the floor :)

uram.egloos.com



[영화] 비포 미드나잇 (Before Midnight, 2013) 리뷰 review


+ 별 생각없이 찾아봤는데 씨네큐브에서 아직 하고 있었다! 중국에서 Z랑 같이 비포선라이즈, 비포선셋을 하루만에 후루룩 보고 온 참이라 안 볼 수가 없었어 ㄷㄷㄷ

+ 근데 씨네큐브 이제 갈 때마다 별로다. 극장 때문이 아니라 관객 때문에.

+ 영화는 1, 2편 만큼은 아니지만 재미있었다. 다른 커플들 얘기도 재미있고, 아이들의 비중을 최소화시키고 어른에 집중한 것도 좋았고. 그런데 둘의 대화는 좋을 때도 있었지만 셀린이 폭발하면서부터는 좀 보기 힘들었다. <500일의 썸머>의 썸머가 싫었던 거랑 비슷한 느낌으로 싫었다. 이 영화의 결론을 어떻게 볼 지는 사람마다 다르겠지만 내 눈에는 로맨스의 엔딩으로 보여서 입맛도 쓰다. 에잉.

+ 근데 줄리 델피 가슴 진짜 이쁘더라....................................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