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 on the floor :)

uram.egloos.com



[넷플릭스 & 왓챠 & 유튜브 & 팟캐스트] 2021년 9월 리뷰 review

아니 9월 언제 순삭된 거지!!! ㅇ-<-<


영화

(넷플) 관상 무디가 추석에 놀러와서 보자고 해서 봤다. 얘는 이상하게 어릴 때부터 사극을 좋아해서 유튜브를 엄청 보더니 영화도 이런 걸 좋아하네. 근데 문제는 아무리 생각해도 아무 것도 이해할 수 없고 이걸 보고 무슨 생각을 하고 무슨 감동을 받고 뭐라 리뷰를 어떻게 적어야 하는지 전혀 모르겠다. 내가 할 수 있는 말은 김혜수의 코 찡긋하는 표정이 정말 짱이고 조정석의 감초 연기가 인상깊었다... 정도?

드라마

(왓챠) 와이 우먼 킬 시즌 2 시큰둥하지만 그래도 그 덕분에 일주일에 한 번 릴리스를 그다지 힘들지 않게(?) 기다리며 본다. 지금 에피 10 보는 중인데 이게 끝이려나? 볼 수록 정이 들기도 하고 에피 9 & 10 은 떡밥줍기와 명언 대잔치를 하니까 나는 좋은데 다른 사람에게 이 시즌을 추천하기는 좀 애매한 거 같다. 드레스와 업스타일 헤어와 모자 등 배우들 스타일에 공을 많이 들인 걸 보는 건 재미있음.

(왓챠) 핸즈메이즈 테일 시즌 2!! 점점 더 빠져든다...! 모이라 역 배우 볼 수록 카리스마 넘 짱이다.

(기타) 더 굿 파이트 시즌 1 진짜진짜 궁금해하던 쇼인데 친구 덕분에 봤다. 기대를 너무 많이 했는지 그만큼은 아니지만 반가운 얼굴 많이 나와서 재미있게 봄. "실력있지만 사람이 좀 이상한데 괜찮으시겠어요?"하면 등장하는 엘리자베스 타시오니랑 ㅋㅋㅋ 다이앤이랑 결혼 후에도 여자 제자들이랑 놀아나는 습관 못 버린 커트 맥베이 아오... (싫지만 개연성 짱짱맨) ㅎㅎㅎ 일라이 딸 마리사도 넘 반갑고, 새로 등장하는 주인공의 아빠가 CSI의 짐 브래스 경감인 것도 넘 반가워 ㅎㅎ 알면서 캐스팅 했겠지만 마야 엄마 역의 배우 르노어 린델은 굿와이프에서 판사 역으로 나온 적이 있는 걸로 기억한다. 그보다 강렬한 기억은 보스톤 리걸에서 윌리엄 샤트너랑 나왔을 때! 여튼 배우 보는 재미가 쏠쏠했다.

(왓챠) 웨스트윙 시즌 4 보고 있다. 윌 베일리 등장하면서 아론 소킨 빠지면서 이 때부터 달라졌다고 하지만 그래도 이만한 게 없음. 지금 샘이 빠지려고 해서 좀 슬픔 ㅜㅜ

(넷플) 하우스 오브 카드 등장인물이 모두 너무 재수 없어서 그만 볼까 고민 됨. 근데 관두더라도 시즌 1 완주는 하려고.

(왓챠) 닥터후 시즌 4 에피 7. 예전에 시즌 4 보다 말았는데 다음 달에 친구들이랑 뮤지컬 <아가사>를 보러 가기로 해서 아가사 크리스티가 등장한다는 에피소드만 봤다. 황당했지만 재미있었는데 뮤지컬 이해하는 거랑은 아무 상관 없겠지 ㅋ (처음 보는 극 스토리 못 따라가서 잘 헤매는 편 ㅋㅋ)

유튜브 - 거의 안 봄.
아, 다이어트 레시피 채널 중 '맛불리TV'라는 걸 좀 봤다. "운동 안 하고 식이조절만으로 21kg를 감량한 증명 다이어터!"라는 타이틀을 반복하는데 쭉 50kg였다가 결혼하고 남편이랑 야식 먹고 잠시 70KG 됐다가 다이어트 해서 50kg로 돌아온 사람이라 꾸준하게 60kg 근처였던 나한테 얼마나 적용 가능할지는 모르겠지만, 요즘 운동러들을 주로 팔로우 해서 운동 못하는 날이나 근손실에 벌벌 떠는 사람들을 주로 보다가 "운동을 하면서 살을 빼도 감량이 된다면 체지방과 함께 근육도 빠지는 게 당연하고, 근손실보다 무서운 건 관절과 건강 손상이다."라는 말을 하는데 매우 맞는 말씀인 듯. 식단이 자연식 + 당질제한 + 생야채 많이 먹기 인 것 같던데 내가 얼마나 적용할지는 아직 모르겠다.

팟캐스트 - 많이 안 들었다!
한달 내내 니브(NIve)라는 가수의 "Who I am"이라는 노래만 무한반복으로 들은 것 같음 --; 아, 유튜브에 뮤지컬 아가사 ost 전곡이 올라와 있어서 그것도 많이 들었다.

뮤지컬
아가사 아가사 크리스티가 실종되었던 사건을 모티브로 만든 극. 장단점이 분명한 극인데 나는 매우 호! 무엇보다 노래가 다 좋고 많이 좋다. 가사는 좀 애매할 때도 있지만 ㅎㅎ 분명히 구멍이 많은 스토리인데 매력이 더 많이 느껴져서 한 번 더 보려고 또 예매했다. 아가사 역의 이정화 배우는 거의 신이어서 너무나 황홀했다. 백은혜 배우도 엄청 잘할 거 같아서 보고 싶은데 10월 스케줄이 빡빡해서 될지 모르겠다. 일단 이정화 배우 나오는 걸로 한 번 더 볼 예정.

덧글

댓글 입력 영역